「어둠의 불꽃에 휩싸여 사라져라」← 이걸 뛰어넘는 중2 대사 있어? by 더스크

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15:22.24 ID:YzzYVy6I0
응?

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17:24.60 ID:lA3sDjKq0
달을 볼 때마다 떠올려라!

 

33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8:22:48.42 ID:qDr6I40r0
>>5 
맨 처음 이게 생각났다


2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1:59.74 ID:mKgDb0Z00
쓱 살펴본 감상으론 내가 리얼 중2 때 말했던 대사가 레알 아프다


2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2:20.72 ID:Ji9h9yo40
>>21 
들어주마


3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5:49.80 ID:mKgDb0Z00
>>23 
죽고 싶지 않으니까 묻지 말아줘


2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3:16.19 ID:rBXA52vp0
내 품 안에서 그 생명 끝내도록 해라

2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5:11.80 ID:CjmZ1a6JO
……자, 들리지 않아?
네 영혼이 포기하지 않았다면 세계의 종언을 알리는 이 소리가 들릴 거야
자 우리와 함께! 부르자 네가 바라는 세계를!!
 


2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5:18.39 ID:99xuj3K+0
자랑하도록 해

















내가 상대란 것을


3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5:59.06 ID:WEwVVVMq0
아무나 사장 좀 데리고 와

5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30:29.49 ID:uzpTwDp70
>>32 
검을 쥐지 않으면 너를 지킬 수 없어
검을 쥔 채로는 너를 안을 수 없어


5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31:26.03 ID:7NsPP+Rh0
>>52 
솔직히 이거 멋있다고 생각하는 건 나뿐이냐



3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7:00.72 ID:5RjTJxJF0
오니가 울지 말라고・・・ 울고 싶지 않으니까 오니인거잖아?


3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7:22.29 ID:SZbr1xYJO
루나 선생의 
「타나토스의 소리를 들어」지
 


3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7:50.49 ID:hSHQ2k2o0
보이는가!? 네놈의 불장난과는 확연히 다른 마가 감춘 진정한 염술이
사안의 힘을 얕보지 말라고


4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29:43.80 ID:3zg2PbaL0
나는 따라갈 수 있을까
네가 없는 세계의 스피드에… 

이런 느낌인 녀석


6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31:53.39 ID:k7finrjK0
어찌하여 발버둥쳐 살으려 하는가?
멸망이야 말로 곧 나의 기쁨. 죽음에 다다른 자야말로 아름답다
자 나의 팔 안에서 그 목숨 다하도록 하라!


7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41:10.04 ID:nMPv0P3ZO
교차하는 목숨에, 지금 초래되는 찰나의 기적
시간을 넘어, 여기에 융합하는 미래로의 태동

였나? 당시는 죽을 정도로 멋있다고 생각했지만
지금도 멋있다고 생각한다…
 


7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41:58.98 ID:Qp1Lopn00
테일즈의 비오의는 용서해 줘
영창 같은거니까


8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43:43.34 ID:lW/DRpLh0
D2는 테일즈 안에서도 확실히 뛰어남

8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45:30.50 ID:9ykmYV/v0
나는 스이킨토
어둠을 두르고 역십자를 표하는 장미 소녀 최흉의 돌이여
지금도 이건 상당히 아픈 대사라고 생각함


11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53:52.57 ID:PXufyqxL0
그런게 중2? 훗・・・말도 안되는군・・・나의 견본을 보도록 해라

의식을 기동!
모든 영혼이여・・・ 어둠에 물들어 불타 올라라・・・ 그 힘이여, 나의 양식이 되어
기동! 연옥의 흑마술!
데보베레・크림존 플레어!!!
 


12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58:43.86 ID:ptMvfjFA0
역시 기술의 이름에 좋아하는 사람의 이름 붙이는 사람은 다르지


12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01:01.03 ID:+UBrVDNP0
>>121 
영창에 고백 집어넣는 신이나 군인이라면 알고있어



20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56:49.25 ID:PlkYG0+JO
>>124 
에레 누님하고 멜인가. 베아토도 왠지 고백 영창이지


14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07:34.66 ID:U7y8r+6t0
아아. 시간을 재는건 좋지만
딱히, 그걸 쓰러트려도 상관 없는거지?


15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12:03.96 ID:YSgpoznh0
아라사가 되었지만 아직도 중2 대사가 좋습니다

아라사: 30대 전후로 25~34세의 남녀를 부르는 말이랍니다

17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21:35.74 ID:ZCQZZt/q0
나는 네오엑스데스 모든 기억 모든 존재 모든 차원을 지워 그리고 나도 사라질 것이다
영원히!

이거 멋있지


19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2:38:48.08 ID:PiydEWjIO
언젠가, 누군가가 나를 쓰러트리겠지. 하지만 그건 오늘이 아니고, 너인것도 아냐

중2인진 둘째치고 좋아


23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4:02:53.77 ID:xmgzOLYI0
설령 이 세계의 모든 악을 짊어지게 되더라도 상관없어. 그걸로 세계를 구할 수 있다면, 나는 기쁘게 받아들이겠어

24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4:07:33.27 ID:vmxVBP4G0
극한의 땅의 얼음의 신이여, 내 힘을 맛보도록 해라. 말은 고드름, 고드름은 검. 몸을 꿰뚫어 얼리는 얼음의 검이여, 지금 폭풍이 되어 이 앞의 장벽을 부수어라! 이터널 포스 블리자드!!


25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4:49:49.35 ID:iJ+gcllG0
중2병은 사람들 앞에서 입에 담았을 때의 부끄러움으로 생각하면 편해
더럽게 긴 영창계열은 알아채주고 말하면서 점점 즐거워지니까 진짜로



26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4:54:49.41 ID:ADRmzY2S0
중학생 때 헤어지는 그 순간 매번 아디오스라고 말하면서 헤어졌다


27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5:16:33.19 ID:zE09O2b60
>>261 
있었어 있었엌ㅋㅋ


26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5:06:51.63 ID:lpIvojYlO
>>261 
지금도 하고 있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26)
 


29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6:35:53.87 ID:8u/w5Htm0
위대한 명계의 주인이여, 나, 맹약에 따라 여기에 기원한다.
어둠과 사자의 날개의 권속이여. 나 여기에 고고의 검은 피의 계약에 따라 부른다. 내 적에게 영원한 죽음의 잠을, 풀리지 않는 얼음의 주박을 내리소서. 서큐버스, 벨기스, 메트스, 벨기토스, 나오라 암흑의 처녀, 바르바로네!


32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7:36:19.17 ID:oPzd+vpK0
크로우의 말투도 왠지 멋있어

검은 질풍이여
감춰진 마음을 그 날개에 현출하라
날아 올라라 블랙 페더 드래곤!


34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8:25:56.10 ID:1PC6m5290
선생님한테 불릴 때,
「신에게 지명이…큭, 상처가 쑤시는군…」 
이라고 투덜거린 적이 있다


34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8:29:23.93 ID:OeQ6uUyx0
바이크로 추월하려고 할 때 작은 소리로 떨쳐내 주겠어…… 라고 말한다

11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3/05(火) 11:53:52.42 ID:O8mHc2qCO
네 가장 소중한 건 뭐냐? 그걸 빼앗는 기쁨을 주지 않겠나?

중2병하면 그거지
황혼보다 어두운 자여
피의 흐름보다 붉은 자여
시간 속에 파묻힌 위대한 그대의 이름을 걸고
나 여기서 어둠에 맹세하노라.
우리들의 앞을 가로막고 있는
모든 어리석은 자에게
너와 내가 힘을 합쳐
그 위대한 파멸을 가져다 줄 것을.





덧글

  • 자비오즈 2013/03/06 12:45 # 답글

    엌ㅋㅋㅋㅋㅋ 아디오슼ㅋㅋㅋ
  • WeissBlut 2013/03/06 12:47 # 답글

    천광 가득한 곳에 내가 있고
    황천의 문 열리는 곳에 그대가 있(ry
  • 그거야.. 2013/03/06 15:14 # 삭제 답글

    수표에 원하는 만큼 써 넣으세요.
    아니 이건 해보고싶은건가....
  • 돈다 2013/03/06 16:19 # 답글

    웃고살아! 그것이 피빛웃음이라도...

    아오 죽여버리고싶다 옛날의나
  • 버들 2013/03/06 18:39 # 답글

    하나하나 읽으니까 참을 수 없는 소름이!!
  • 하세가와 2013/03/06 19:47 # 삭제 답글

    52멋진걸ㅇ...ㅛ.....<
    블리치는 멋진걸요!!........
  • Et.I.D 2013/03/06 21:48 # 삭제 답글

    마지막 FF7의 세피로스 대사닷!
  • 로로 2013/03/07 02:14 # 삭제 답글

    171 레스 '나는 네오엑스입니다' 가 아니라 '나는 네오엑스데스' 인듯요 FF5 보스몹이 하는 대삽니다 그거
    ㅋㅋㅋ중2대사 솔직히 너무 멋있지 않나여
  • 더스크 2013/03/07 08:58 #

    아 그런가요? 수정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gag

통계 위젯 (화이트)

236388
2323
498844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61

애니편성표

클릭몬 광고

구글 광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