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블릿 유저의 43%는「집에서 밖에 사용하지 않는」것이 판명 by 더스크

1:やるっきゃ騎士φ ★:2013/06/04(火) 10:28:01.40 ID:???
태블릿 단말 유저의 43.6%는 집에서 밖에 사용하지 않는다
――비디오 리서치 인터랙티브(VRI)의 조사에 이런 결과가 나왔다

집에서의 사용 목적 1위는 「휴양/휴식」(46.8%)으로, 이하 
2위 「취침 전」(31.2%), 3위 「TV를 볼 때」(24.6%)가 이어졌다. 
한편, 자택 외의 사용 목적은 1위 「이동중」(19.0%),
2위 「일/공부의 휴식 중」(12.5%), 3위 「전차/버스를 기다리는 시간」(10.7%) 
이란 결과가 나왔다

조사는 15~69살의 태블릿 단말 보유자 1228명에게 대해서 실시되었다

소스는 
http://www.itmedia.co.jp/news/articles/1306/03/news118.html 
■ ビデオリサーチインタラクティブ http://www.videoi.co.jp/ 
 2013年05月30日 タブレット端末で利用しているコンテンツは? 
 http://www.videoi.co.jp/release/20130530.html 



뭐 이 기사 번역하는 나는 태블릿 같은거 가지고 있지도 않지만.
무진장 공감 안되는 스레구만.
나는 스마트폰조차 뒹굴거리면서 쓸 때 불편하다고 느끼는 인간인데.
그 이전에 인간은 누워서 뒹굴거리면서 뭘 하도록 설계되지 않았어. 분명해
그렇지 않고선 이렇게 불편할 리 없어...



2: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29:08.21 ID:anItlHy8

거기서 iPad mini라구요


11: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5:54.54 ID:/BGlb5U5

개인적으로는 침대 위에서 뒹굴거리면서 쓰는 게 제일인데

스스로 글러먹은 인간이란 기분이 들지 않는 것도 아니지만

14: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7:23.96 ID:puqZhBnr

>>11 

나도

4: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1:42.21 ID:UFxhAxZU
나는 「노트북」파 
화면 사이즈, 시인성, 키보드의 조작성.
이 이상 작게 만들어도, 오히려 쓰기 힘들다고 느끼니까
5: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2:34.65 ID:INcLNxEX
밖에서 쓰기 시작하면 왠지 생활적(사는 방식 적으로)으로 위험한 느낌이 듬, 좀 더 말하자면 밖에서 통신비 쓰는 것도 장난 아니고
계약 같은거 귀찮고, 집에서 무선 LAN Wi-fi면 되잖아

6: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3:00.67 ID:znaia+Jr
집에서도 쓸 맘이 안드는데
왜 이런 기계가 팔리는거냐
7: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3:21.27 ID:+likfv7E
그런 조그만 화면으로 휴식할 수 있겠냐 멍청아
10: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4:58.04 ID:/BGlb5U5
애초에, 소파에 드러누워서 쓰는게 메인이고
그거랑 비행기 안이나 공항

이동 중에 쓰도록 만들어지지 않았어
이건 스마트폰

12: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36:08.30 ID:K0bfGiR+
iPad는 잠자리 모바일 용도로는 편리

15: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40:55.35 ID:3nXQ+84Z
WI-FI 용 단말이면 OK 3G 같은거 필요 없어
가정에서 쓰는 거면 더더욱

정보 약자는 3G회선+WIーFI 라우터 렌탈비 지불하고 울고 있으라고

16: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42:38.05 ID:9dzlvOvI
600 그램 이상 나가는 10인치 탭은 엎드리는 건 그렇다치고 위 보고 하는건 힘들잖아
7인치라면 써보고 싶지만 결국 7인지 클래스가 편하지
18: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44:53.02 ID:4p/EHG5I
그런거 수요가 있는건 일부의 인간 뿐
20: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52:46.06 ID:+uQsNcyZ
태블릿도 스마트폰도 이것저것 쓰는데, 결국, 갈라파고스 휴대폰+모바일 라우터+노트북으로 안정됬다
집에서도 밖에서도, 어디서도 같은 사양

가끔 iPad 같은거 기동하는데, 너무 어중간해서 안써

22: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0:58:30.62 ID:NwdJXUv8
태블릿 따위 똥 싸면서 인터넷 하려고 개발된 거잖아

25: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06:41.74 ID:OwhuRgUu
태블릿은 어중간한 느낌이 들어서 손이 안가
집…데스크탑 
이동중…스마트 폰이나 책 
여행 중의 호텔 등…넷북 
으로 끝나잖아
28: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15:05.64 ID:6JlboKva
>>25 
앉을 수 있는게 확실한 통근 전차 안에서라면 무릎 위에 놓고 쓰는것도
좀 큰 태블릿이라면 나쁘지 않아
노트북 열면 주위에 신경쓰게 만들어서 폐라고
태블릿은 그런건 없으니까 

30: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16:33.19 ID:a1t2h8ix
>>28 
이동 중에, 태블릿으로 뭐하는거야?
32: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24:34.80 ID:6JlboKva
>>30 
내 경우, 오라이리 라는 기술서 시리즈의 PDF나,
일본으로 말하면 newton 정도의
커다란 사이즈의 잡지 잔뜩 집어넣은 과학잡지 PDF 같은거 읽는데
34: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31:53.48 ID:APO4L+Kk
넥서스로 책 읽었었는데 커다란 스마트폰 사고
그걸로 어떻게 읽으면서 다니고 있다
사이즈는 어쨌든 중량이 문제
36: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34:02.31 ID:JAqUyf32
뒹굴거리며 태블릿
이것이 쾌적

38: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40:10.40 ID:psAAtg/5
작년 연말에 Aquos Pad 샀는데, 결국 집에 놔두고 다닌다.
집에선 화면이 커다란 iPad가 편리하니까, Aquos Pad를 쓰는 일이 거의 없어
요번달 해약금 지불하고 해약 예정
43: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50:13.51 ID:QxI1p59K
오히려 집에서 오로지 PC고 태블릿은 전혀 안쓰는데, 태블릿 화면은 너무 작다고

46: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50:26.63 ID:6451ulpn
말하긴 뭐하지만 나는 쭉 PC 온리 
이동 중은 뭐 할 생각 없고
49: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55:51.16 ID:UNM6n1g0
SSD 달린 노트북이라면 그 쪽이 더 좋아. 집 안이라면 특히 더
자동차 여행 때 병용해 봤는데, 어떤 정보 찾는 것도 PC 쪽이 몇배는 더 빠르다
테마파그 전용 어플리 같은건 확실히 편리하긴 하지만

53: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01:45.04 ID:2ZHp6bmB
해외에서도 역시 카페에서 노트북 쓰는 놈 없어졌다. 할배할멈도 전부 태블릿

일본은 어떨까? 아직 커다란 노브북 쓰는 녀석 많아?

62: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17:34.54 ID:8CLzvLyz
태블릿 스탠드 써서 뒹굴면서 하면 편하다고

63: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18:15.24 ID:VuaHoCpl
기본 전자 서적이지

쓰는 장소는, 침실, 화장실, 식탁정도

66: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25:51.28 ID:yn1MBZ+q
커다란 태블릿은 집에서 탁상시계 대신으로 쓴다.
작은건 안써. 작은 주제에 무겁고
67: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27:30.58 ID:P+xK9Y+f
태블릿이라기 보다 모바일 회선 기기잖아?
태블릿을 살법한 녀석은 스마트 폰으로 모바일 회선을 소비한다.
모바일 회선이 싸지면 태블릿도 늘어나겠지 

85: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27:03.92 ID:tMrbxh4X
>>67 
IIJmio이나 OCN 같은건 980으로 살 수 있다고.
SIM 프리 iPad mini 갖고싶네

68: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2:28:32.31 ID:Dl2IDJj9
태블릿은 문자의 입력이 쓰레기. 얀손으로 키보드 풍으로 입력하려고 해도
물리 키보드랑은 차이가 너무 크다. 손가락 하나로 하자니 스마트 폰보다
이동 거리가 길어져서 들기 힘들고. 두두두두 정보 흘러나오는 걸 지켜보는 것밖에
딱히 마땅한 용도가 없어
78: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17:18.94 ID:5CU6ChY+
과반수는 밖에서도 쓰고 있단 거네

84: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24:47.64 ID:6JlboKva
>>78 
이런 건
「뭐 쓰려고는 생각한다」라던지 
「한번 쓸만큼 써봤다」같은게 
쓰고 있는 쪽에 들어가니까
당신의 인식은 크게 어긋나있다 

80: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19:46.41 ID:TbJVmhOe
7인치라면 만화 읽기 힘들거 같아. 10인치라면 뒹굴거리면서 보기엔 너무 무겁다 대체로

83: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24:14.72 ID:n51AeoBF
>>80 
넥7으로 만화 읽고 있는데 좀 좋음
89: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3:32:20.37 ID:DG/s7tjO
나눠 쓰는 시대니까, 단가가 내려가면 팔릴테고 쓴다.
올마이티한 기기를 요구하는 시대가 아냐

기능 따위에 큰 차이가 없어지는건 시간 문제고,
남은건 기동성이나 화면 사이즈의 대립이네
큰건 보기 편하지만 무겁고 방해되지

모니터 사이즈가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하지만 말야.
계산기나 통신기로서의 내용물 따위 조만간 다 비슷해 질거다
사용하는 방향으로선 올바르다고 생각해
언젠가 결국 전부 쓰고 버릴테니까, 적당히 쓰면 되
통신단말 따위 쓸까 말까한 물건을
그 근처에 놔두면 그만인 이야기

23:名刺は切らしておりまして:2013/06/04(火) 11:02:42.27 ID:6JlboKva
내가 아는 사람은, 유행일 때 산 iPad 게임이나 에로 목적으로 밖에 안쓰더라고





덧글

  • PFN 2013/06/05 10:41 # 답글

    공감함;;

    잠자리 인터넷질로 굉장히 좋은데 이동용으로는 절대 쓸게 못됨;;
  • 더스크 2013/06/05 10:42 #

    사람 많으면 폐되는건 노트북이건 태블릿이건 마찬가지;;
  • 기류언 2013/06/05 11:14 # 답글

    아이뮤즈 tx85 쓰고 있습니다. 책 같은거 pdf로 만들어서 돌아다니면서 읽는데...
  • 더스크 2013/06/05 11:35 #

    과반수는 밖에서도 쓰고 있다는 말이니까 그래도 이상하지 않은겁니다
  • ㅈㅈ 2013/06/05 11:35 # 삭제 답글

    태블릿은 침대나 쇼파에서 뒹굴거리면서 인터넷, 만화, 동영상 보는 용도인듯
  • 더스크 2013/06/05 11:36 #

    그냥 스마트폰으로 보고 말거야!ㅜㅡ
  • 크레이토스 2013/06/05 12:39 # 답글

    아이패드가지고 밖과 안 가리고 Hisasi 동인지보는데 쓰고있는 1人
    그런데 대체로 실내에서 쓰는 비율이 더 크지 아무래도...
  • 더스크 2013/06/05 12:56 #

    동인지는 남들 눈에 띄지 않는 곳에서 봅시다 ㅎㅎ
  • c 2013/06/05 12:46 # 삭제 답글

    애매한 사이즈
  • 더스크 2013/06/05 12:56 #

    진심 애매한 사이즈
  • 미친토끼 2013/06/05 13:10 # 답글

    이렇게 될것같아서 안샀음ㅋㅋㅋ
  • 더스크 2013/06/05 13:38 #

    그냥 노트북 쓰고 말지 성능도 애매하고
  • 자비오즈 2013/06/05 13:51 # 답글

    이동하면서 보기 힘들지않나... 노트2도 조작이 힘든데 태블릿은 어떻게 쓰는거야 대체...
  • 더스크 2013/06/05 13:54 #

    나는 스마트 폰도 한손으로 다루기 힘든데...
  • 루루카 2013/06/05 15:21 # 답글

    이동중에는 고성능 놋북, 집에서는 성능 좋은 PC... 태블릿 효용성을 잘 모르겠어요. 일단 6 번 찬성...

    그보다는 인간은 누워서 뭘 하게 설계되지 않았다는 말씀에 크게 공감...
  • 더스크 2013/06/05 15:37 #

    누워서는 그냥 자는게 답이죠. 누워서 뭐 하려 그러면 불편해서 죽을 거 같음 ㅜㅡ
  • Avarest 2013/06/05 19:05 # 답글

    제가 거의 저렇게 쓰고 있습니다만 (3G 모듈 미탑재라) 노트북 대용으로 꽤 쓸만한 것 같습니다. 따로 부팅이 필요하지도 않구요.
    PC로 게임하다가 공략 찾아보기도 하고 그러지요(...)
  • 더스크 2013/06/05 20:00 #

    아 그런 면에선 확실히 좀 편할지도 모르겠네요
  • 요다카바 2013/06/05 19:56 # 답글

    저도 태블릿 한 반년 동안 썻었는데 집에서 뒹굴거리거나 출퇴근 책읽거나 영화보기용 말고는

    외출땐 한번도 안들고 다녓어요ㅋ ㅋㅋ 걸리적거림
  • 더스크 2013/06/05 20:00 #

    ㅋㅋㅋㅋㅋㅋ
  • 유카링 진짜 천사! 2013/06/06 18:19 # 삭제 답글

    모든 불편을 감수하고 이동용으로도 쓰지요. 손에 들고다니거나 가방에 들고다니거나.
    일단 영상이나 글을 볼 때 압도적인 시야의 쾌적함을 자랑ㅡ, 그리고 그게 유일한 장점이랄까요.
    뭣보다 기본 터치키보드는 크기도 키감도 애매하기에 블루투스 키보드를 하나 달아줘야합니다.
    근데 그렇게 키보드를 하나 달아주면 노트북보다 휴대도 편하고 지형에 관계없이 타이핑도 편해서 원고용이나 각종 문서작업에 쓰는 용도.
    거기에 OTG 케이블을 사서 마우스도 연동 가능. 기종은 노트 10.1.


    뭐 이렇게 말해봤자 태블릿은 결국 pc는 못되니깐 가끔 슬프단 말이죠(눈물).
  • 더스크 2013/06/06 20:29 #

    어중간한 기기의 숙명이여...
  • 수류탄헤딩 2014/01/12 02:28 # 답글

    애초에 그 코끼리만한거 들고다니는것부터 넌센스
    요즘 스마트폰은 너무 넓음
    아이팟정도가 적당함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gag

통계 위젯 (화이트)

370405
2617
476551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41

애니편성표

클릭몬 광고

구글 광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