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숨었니?」라고 혼자서 집에 있을 때 말해봐라 by 더스크

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7:13.41 ID:QYegFquC0
무섭다 


혼자 있을 때 저런 혼잣말 하면 진심 무서움...

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7:32.59 ID:itm3SGK70
그만둬 

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7:41.67 ID:BLkfQMfe0
(다숨었다) 

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8:54.09 ID:Tl2FHh+70
그대로 혼자서 숨바꼭질 시작하면 시간 때우기도 되고

1석 2조네
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8:09.12 ID:meo54DBt0
집에 혼자 있다고 생각하고 그거 했는데 누나가 대답해서 무진장 쫄았었다

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09:15.60 ID:Qr8gVGXN0
천천히 뒤를 돌아보는 것도 꽤나
1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0:44.19 ID:oNaRb/v00
어릴 적, 나는 2층 셋집에 살았었다.
엄마도 일을 해서, 학교에서 돌아오면 나 혼자인 경우가 많았다
어느날, 저녁무렵 학교에서 돌아오자, 집 안이 어두웠다
「엄마~」라고 부르자, 2층에서 작은 소리로 「그래」라고
대답하는 소리가 들렸다. 다시 한번 부르자 또 「그래」 
나를 부르는 기분이 들어서, 2층에 올랐다.
계단을 올라 다시 엄마를 부르자, 안쪽 방에서 「그래」라는 소리가 들렸다.
기묘하게 가슴이 두근거리고, 한시 빨리 엄마를 만나고 싶어서, 안쪽 방으로 천천히
다가갔다.

그 때, 아래 현관이 열리는 소리가 들렸다. 엄마가 서둘러 장보고 돌아온 것이였다. 「슌스케, 위에 있니~?」밝은 목소리로 나를 부르고 있었다.
나는 완전히 정신을 되돌리고, 계단을 내려갔다.
그 때, 문뜩 안쪽 방에 눈을 주자.
안쪽 방의 문이 끼이이익 아주 조금 움직였다.
나는 그 순간, 문 틈으로 기묘한 것을 보았다.
이쪽을 보고 있는 하얀 인간의 얼굴이였다
2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21:21.57 ID:RDnxJm1M0
>>11 
그만둬
1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2:17.33 ID:BLkfQMfe0
밤이니까 그만둬
1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3:54.41 ID:iv8MVJdl0
무서워어어어어어 못자겠잖아아아아아아아

1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4:53.85 ID:RvJd0wrW0
그만둬
이 스레를 열어버린 내가 밉다

1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6:45.58 ID:TgyWk/5WI
닫힌 커튼 쪽을 휙 돌아보며 「누구냐!!!」라고 하는 것도 좋다고
2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8:25.21 ID:zdX+Zy150
너희들 진심 그만둬라
유령 같은건 자신이 인식당했다고 착각하고 진심으로 달려든다고

농담이라도 절대로 하지마
2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20:14.28 ID:DLqXZ7KJP
>>20 
그렇게 휩쓸리기 쉬운 성격인거냐 유령ㅋㅋㅋㅋㅋㅋㅋ

3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32:27.97 ID:zdX+Zy150
>>24 
웃을 일이 아니라고
유령은 눈이 맞은 인간한테 들러 붙는 걸 모르는거냐? 누베에서도 나온다고

옛날에 그런 장난 치다가 할아버지한테 무진장 혼났다
서로 무간섭하는게 제일 좋다고

한번 영이 씌여본 적 있는 녀석은 그 뒤에도 계속 씌이기 쉬운 체질이 된다는 얘기도 있잖아? 그런 거라고

그런 짓을 해서 조금이라도 유령에게 착각당하면 진심 위험하다
뭐 너희들 근처에 있는 녀석들이라면 괜찮겠지만

나라면 설령 농담이라도 절대로 안한다
2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8:54.58 ID:UrCNCTrP0
어둠 속에서

오뚜기가 넘어졌다

바로 뒤에 있는 건 누구?

라고 말하고 뒤돌아보면… 

2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19:17.11 ID:nOYgSKpV0
이건 무섭다
2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20:13.51 ID:9MWYM8Kq0
얼굴 씻을 땐 벽에 등을 붙이는 남자들이 모여있다고 들었다

3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29:53.23 ID:q2knjkYy0
우리집 가게 하고 있는데
쉬는 날엔 아무도 없으니까 「아무나 오지 않을까나~」같은 소리 하고 있으면
안쪽의 포렴 아래에서 작은 웃음소리랑 여자애의 발만 보이는데
누구냐!? 라고 생각하면서 다가가도 발소리는 들리는데 쫓아갈 수가 없어서
그 뒤로 보는 일은 없어졌지만
가끔 발소리만 들린다
3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39:20.78 ID:ewFSfUNj0
소녀 유령이 손가락 사이로 내 자위를 보고 있다, 는 설정

3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50:41.58 ID:Q8WliXDv0
>>32 
그건 이젠 설정 5나 6 확정
3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5(土) 23:53:14.47 ID:WZLIf7p7O
배려하는 걸 느끼면 눌러앉는 모양
4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6(日) 00:06:42.01 ID:8LESDfS00
「있구나」라고 생각하면 있는거지
4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6(日) 00:33:24.22 ID:JpM4a53w0
진짜 그만둬라
4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06/16(日) 00:15:50.29 ID:T/Z6fo1mO
누가 봐도 무진장 귀엽고 로리 거유인 유령이라면 씌여도 좋지만





덧글

  • 텟츠 2013/06/17 10:33 # 답글

    바-보 유령 같은거 있을 리가 없잖아!
    하하!
    있으면 무섭잖아
  • 더스크 2013/06/17 10:59 #

    하지만 미소녀 유령이라면 어떨까!
  • 자비오즈 2013/06/17 12:04 # 답글

    오싹하잖아 이거...하지만 미소녀라면 오케이다!
  • 더스크 2013/06/17 13:05 #

    미소녀라면 OK!
  • 크레이토스 2013/06/17 12:12 # 답글

    미소녀 유령...만질 수 있나? 이런저런짓 할 수 있나? 그럼 와라!!!!
  • 더스크 2013/06/17 13:05 #

    두렵지 않다!
  • 미친토끼 2013/06/17 15:22 # 답글

    그러지 마라요..... 저 오늘 새벽까지 혼자 공부 해야 되여....ㅜㅠ
  • 더스크 2013/06/17 16:17 #

    혼자 공부한다고!? 그럼 새벽에 펜을 머리 뒤로 던ㅈ...
  • 미친토끼 2013/06/18 07:50 #

    착각인지 모르겠지만 장난으로 던졌더니 소리가 안나서 덕분에 밤새 그 자리에서 덜덜 떨면서 공부했다..............ㅜㅠ
    덕분에 잠은 안오더라............
  • 더스크 2013/06/18 09:02 #

    님 뒤에 수호령이 붙어있는 듯...
  • 유진 2013/06/17 15:33 # 삭제 답글

    미소녀ㄴ이라면 와라!
  • 더스크 2013/06/17 16:17 #

    ㄴ 이 묘하게 신경쓰입니다만.
  • 버들 2013/06/17 18:12 # 답글

    무서운거 약해서 괴담 게시글 일부러 피했는데 여기서 예기치못하게 공격을 당했다....
    http://3.bp.blogspot.com/-_tN6gSBC_Ew/UVJumLZRq3I/AAAAAAAAC3U/8-grYbXp7aQ/s1600/01.png
    이런 사치코 같은 카와이한 유령이라면 대 환영이지만
  • 더스크 2013/06/17 18:20 #

    참고로 괴담 게시물 더럽게 안무서움...
  • 비올렛타 2013/06/17 18:57 # 답글

    무서운 얘기 스레를 보니 이번에 개봉한 무서운이야기2를 보고싶은데 밤에 잠 못잘까봐 못보고있어요 궁금한데 보고나서의 후유증이란
  • 더스크 2013/06/18 08:56 #

    무진장 끌리는데 보고 나면 본 걸 꼭 후회하는 공포영화...
  • 좋아! 2013/06/17 19:09 # 삭제 답글

    이미 뇌내 망상으로 유령을 껴앉는것까진 성공했습니다!
  • 더스크 2013/06/18 08:56 #

    오오 용사여 오오
  • petty 2013/07/16 23:33 # 삭제 답글

    정말 미소녀라도 괜찮은건가..고어를 좋아한다던가 이상한 페티쉬즘의 유령이면 어쩔려고..
  • 더스크 2013/07/17 09:04 #

    그래도 미소녀잖ㅇ...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21314
3026
500552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63

구글 광고 1

애니편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