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때로, 심장 근처가 아파지는 녀석 좀 와라 by 더스크

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1:23.86 ID:QXPVuXUv0
30초 정도면 가라앉는데 뭐야 이거

초등학생 때부터 종종 이러는데


나 요즘에도 가끔 그러는데 이거 그냥 저냥 괜찮은 거겠지 했는데
보면 꼭 그런 것도 아닌 모양이고
은근히 걱정되네...


2:目からビーム ◆bibibi..g. :2013/10/28(月) 00:41:58.73 ID:NqZdm2T60
나도 그래
큭…!하게 된다

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05.56 ID:8X2yPg/o0
나도 나도 나도 나도

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12.68 ID:KMcFNC8W0
>>1 몇 살? 

1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50.28 ID:QXPVuXUv0
>>5 

24살 남자
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18.58 ID:QXPVuXUv0
참고로 건강 진단의 심전도에선 B1이란 평가
우축편위 였나 코멘트가 있었는데 

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36.23 ID:XJdCY7qP0
부정맥 

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2:44.43 ID:kDThYV1Q0
과호흡이면 가슴이 아파진다고 들었다

1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16.80 ID:zkECk1R+0
늑간 신경통이라고 조사해봐
심하게 계속되면 기흉일지도 모르고

8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8:27.38 ID:nAXy68T80
>>12 
이거네 

1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30.60 ID:y3B7GwtI0
나 신부전인데 가끔 심장이 아파짐

1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18.77 ID:8MTktkPM0
사랑입니다

1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32.96 ID:G2Si47Hv0
쿡하고 아파진다

1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34.47 ID:f/FRJ/zc0
호흡하는데 꾹하고 아파지니까 호흡도 못하고

7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4:33.46 ID:ke40cpwci
>>18 
맞아 맞아 맞아 ㅋ

1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39.76 ID:bkpQ8kVN0
나도 가끔 그런다
다른 사람보다 심장이 작아서 그러는 모양이지만

2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46.10 ID:PRfnDQ7Q0
능력을 너무 써서 그래
곧 부하를 견딜 수 없게 될거다

2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3:47.54 ID:QXPVuXUv0
그리고, 아프다고 생각하면서 숨을 멈추면 아프지 않게 되는데, 숨을 들이쉴 때 아프다

2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10.50 ID:VCQpgBEd0
설마: 기흉 

2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12.73 ID:4olGmakI0
마지레스하자면 늑간 신경통

2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15.47 ID:Kfh3ja4R0
폐기흉 초기 증상이었지만 심장병이라고 생각할 수 밖에 없는 아픔이었다
반개월 후에 공기 새서 입원했다 

2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16.72 ID:jldU1ueE0
앉은 상태에서 일어나는 순간에 그런다

2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53.51 ID:5CzWulUA0
훗, 능력에 익숙하지 못한 놈들에게 자주 있는 일이지
3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4:53.70 ID:pmL54aD60
한순간이지
그거 폐포가 터지는 거 아니였나? 

3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5:20.86 ID:q2Y+YyDm0
나도 그래
어릴 적부터 가끔 

3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5:32.49 ID:qLE9zMnQ0
어릴 적엔 자주 그랬는데

36: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5:49.79 ID:J0K+YVF30
이 시기 기흉으로 수술한 내가 왔다 \(^o^)/ 

4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6:31.92 ID:izqhehbZ0
신경통은 뭐냐
손 피부 벗겨저서 아픈 것도 신경통이지?
4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6:57.96 ID:I2fm3gik0
요즘엔 별로 안그러지만 1년 정도 전까지는 꽤 빈번히 그랬다
갑자니 오니까 뭔가 했어

3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6:02.32 ID:+CmfdyvoO
괴롭지만 주변에서 보면 중2병 같아 보이지

4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7:16.78 ID:1Iv4DWJK0
가끔 그러지
어릴 적엔 혼자 있을 때 아파지면 토비카게의 웅크리는 장면 흉내냈었다 

5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9:02.69 ID:MegqY3yT0
>>43 
너무 알기 쉬워서 뿜었닼ㅋㅋㅋㅋㅋ

5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1:14.49 ID:43LgAiMo0
>>43 
나는 야무차가 웅크리는 장면

4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8:48.61 ID:QXPVuXUv0
늑간 신경통이라고 하는 건가 안심했다. 잘래

4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8:59.52 ID:TWK7+UJki
그것보다도 갑자기 머리가 움직였을 때 찌잉 하고 낚는 듯한 감각이 들고 얼마 안지나서 움직일 수 없게 되는데 뭔지 좀 가르쳐줘… 
어리 적부터 가끔 그러는데

6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4:11.85 ID:MegqY3yT0
>>49 
신경통이라고 판단하는데 순간적으로 혈류가 멈춰서 그러는 거라는 결론에 다다랐다

8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7:40.90 ID:TWK7+UJki
>>69 
뭐야 그거 무서워

5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9:13.99 ID:z1K5gqxM0
모두 그런 걸지도 모른다고 들어서 안심

5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49:16.15 ID:5YKPkKai0
요즘 오른쪽 가슴이 만성적으로 아파서 괴로워
위장인지 폐인지는 모르겠지만
이 증상에 짐작가는게 있는 사람 병명이란 개선방법을 가르쳐줘

6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2:07.05 ID:rfDTZYhH0
>>52 
늑간 신경통,
늑골에 금, 골절
기흉
흉막염
폐암 
위염 
위궤양 
위암 
역류성 식도염 
스트레스성 
기분 탓…etc 

7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4:47.42 ID:5YKPkKai0
>>60 
고마워
일단 전부 조사해본다
5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0:02.47 ID:S1ANhepO0
여기에 몇명인가 쓴 늑간신경통
2년정도 전에 강렬했었지… 
3일 정도 아픔이 계속되서
첫날 둘째날은 말하는 것도 아팠다

5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1:14.87 ID:I2fm3gik0
늑간 신경통은 왼쪽 가슴이나 오른쪽 가슴에 찌르는 듯한 아픔이 나는 녀석이지
늑간 신경통도 있지만 나느 스트레스로 심장 근처 전부를 콱하고 쥐어 짜는 듯한 감각이 가끔 들 때가 있따
그걸 늑간 신경통에 포함해도 되는걸까?

64: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3:17.26 ID:re0P5zp90
너희들 쓸데없이 자세하네
병원에 가라고
6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3:23.63 ID:TVx7OMW00
나는 누두흉 때문에 그러는 거였어


6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3:49.96 ID:QXPVuXUv0
근데 잘 생각해보면 15년간 계속되온단건 위험하지 않냐?

7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6:44.33 ID:lyV602qDO
>>67 
그거 죽을 때까지 따라온다고

7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4:55.45 ID:iOO42V150
고등학교 때까진 그랬어
성장기에 자주 있는 일인듯

7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0:55:00.15 ID:mXEzDFQb0
안다
옛날엔 심장이라고 생각했는데, 심장은 감각 못 느끼잖아?

91: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00:55.76 ID:qxG8YksCO
옛날에 그걸로 병원 갔었는데 원인불명이라 하더라

92: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02:46.34 ID:oVY9NclO0
나는 그거 협심증이었어

9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03:48.04 ID:XuIEpFHQ0
요즘엔 안그러지만, 2년에 한번정도 그랬지

100: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08:08.53 ID:Z9s6Dara0
잠들면 심장이 멈출 거 같은, 날뛸 거 같은 느낌 탓에 눈을 뜨고, 를 반복한 나날
잠드는 게 무서워… 

10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12:10.24 ID:rfDTZYhH0
>>100 
사람에 따라선 느끼는 게 다른건가, 자는 순간 근육이 이완되거나 수축되거나 하는게 원인이라고 함
나는 자주 수직 낙하하는 감각에 휩싸였었다

108: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16:48.62 ID:7kyH4GhY0
나도 갑자기 심장 아파질 때가 있어
그리고 >>103의 수직 낙하도 자주 그런다

11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37:44.65 ID:hBrnFd8A0
완전히 똑같아서 뿜었다

117: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42:18.72 ID:lM8maaFM0
마지레스하자면 단순한 아연부족인 사람이 많아
그리고 카페인 너무 넘침

125: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2:25:04.31 ID:9Rr2BWZrO
그대로 나구만

아연 부족에 하루에 5잔 넘게 마시는 카페인 중독

119: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1:57:16.45 ID:MAS8sobD0
앗…크헠…이 된다

123:以下、名無しにかわりましてVIPがお送りします:2013/10/28(月) 02:22:36.70 ID:jxELU3Vji
초등학생 때 그거 탓에 근시일 내에 죽을거라고 생각했었어


개그 카테고리에 넣을까 하다가 이것도 의학 정보로는 나름대로 쓸모 있지 않을까 생각해서
일단 기타 정보로 넣긴 하는데 지적 들어오면 그냥 개그로 넘어감
것보다 너네 묘하게 즐기고 있지 않냐 그거 ㅋㅋㅋㅋ





덧글

  • 큐베 2013/10/30 11:53 # 답글

    하루 커피 5잔......

    이야 저만 그런 줄 알았는데 커피 중독 의외로 많네요.
  • 더스크 2013/10/30 11:56 #

    저는 그다지 안마시는 편인데.
    여긴 하여튼 뭐든 많음..ㅋㅋㅋ
  • 아인하르트 2013/10/30 12:04 # 답글

    아프면 2CH 들어올 바에 병원 가는게 좋을텐데 말입죠.

    아니면 진짜로 능력 써서 아프다던가. 그 키리츠구의 고유시결계 같은거. (...)
  • 더스크 2013/10/30 12:54 #

    병원 가긴 무서우니 여기서 물어보자. 란 심정인가 ㅋ
  • 자비오즈 2013/10/30 12:18 # 답글

    늑간신경통같은거 가끔씩 오는것같긴한데 요즘엔 좀 뜸하네...
  • 더스크 2013/10/30 12:54 #

    옛날엔 자주 그랬는데 요즘엔 그렇지만도 않은듯
  • 반품악마 2013/10/30 12:44 # 답글

    역시 몸은 건강하고 봐야되요...
  • 더스크 2013/10/30 12:54 #

    건강이 제일입니다 진짜로...
  • 토나이투 2013/10/30 13:03 # 답글

    같은 증상으로 종합병원 가보았는디...근육통...심장 무지 튼튼하다는 으사양반 ㅠㅠ
  • 더스크 2013/10/30 13:40 #

    건강하니 좋은걸로 칩시다 ㅜㅡㅋㅋㅋ
  • ceave 2013/10/30 13:04 # 삭제 답글

    고3때는 자주머리 아프거나 폐,심장쪽이 갑자기 아프거나 그랫는데

    대학들어오고나서는.. 전혀 이런게 없었다는
  • 더스크 2013/10/30 13:41 #

    의무 체육이 사라져서 그런가. 훔
  • 후데 2013/10/30 13:07 # 삭제 답글

    명치에 뼈가 이상하게 자라서 ?
    보통이면 ㅅ이라고 하면 내 명치는 八 같음
    살짝 튀어나왔는데
    의사 선생은 별거 아니라고 하시는데
    묘하게 신경쓰이는
  • 더스크 2013/10/30 13:41 #

    별 건 아니라지만 다르다기에 뭔가 신경쓰이는 그런거
  • SPiCa 2013/10/30 13:14 # 삭제 답글

    방에 누워서 자기 직전 혼자인걸 처절하게 실감하면 가슴이 아픕니다

    ...가을이네요
  • 더스크 2013/10/30 13:41 #

    그건 다른의미로 뼈아프다 ㅋㅋㅋ
  • 리언바크 2013/10/30 13:15 # 답글

  • 더스크 2013/10/30 13:41 #

    이겈ㅋㅋㅋㅋㅋㅋ
  • 2013/10/30 14:41 # 답글

    초1때 엘레베이터에서 처음경험하고 웅크리고 있었던 추억이... 정말 숨을 쉴수가 없다는ㅠ_ㅠ 그땐 죽을병인 줄 알고 말도안하고 혼자삭혔던 순수한 어린아이였지만. 가끔 궁금했는데 뭐 큰일은 아닌듯 보이네요
  • 더스크 2013/10/30 15:33 #

    다행이라면 다행
  • 크레이토스 2013/10/30 15:33 # 답글

    큭 심장이....
    사실 내 심장에는 한때 이 세상의 지배자였던 신이 봉인되있....크윽...
  • 더스크 2013/10/30 15:33 #

    ㅋㅋㅋㅋㅋㅋㅋㅋ
  • 브리제 2013/10/30 16:18 # 삭제 답글

    세크로스라던가...합체라던가...
    그 소위 말하는 복상사 하는 느낌으로 심장에 무리가 간적이...
  • 더스크 2013/10/30 16:39 #

    뭐...라고...!?
  • Ladcin 2013/10/30 16:46 # 답글

    사실 너무 외로워서 가슴이 시린게 아닐ㄲ...
  • 더스크 2013/10/30 17:01 #

    그런 슬픈 사실 알고 싶지 않았ㅇ...
  • 행인 2013/10/30 17:32 # 삭제 답글

    이 스레를 보니

    심장이 튼튼하게 채로 낳아준 부모님에게 감사해야된다는 마음이 드네요

    ......기,승,전,부모님께감사!?
  • 더스크 2013/10/30 17:37 #

    결론은 몸 건강하게 살자 ㅇㅇㅋㅋㅋ
  • 버들 2013/10/30 21:09 # 답글

    저도 저런적 있습니다 그런데 그 때가 중학교 2학년 페이트 게임을 접하고 아처를 생각하고 있을때 저게 일어난거라 순간 엄청 하이해졌었...
  • 더스크 2013/10/30 21:45 #

    엌ㅋㅋㅋㅋㅋㅋ
  • petty 2013/10/31 08:52 # 삭제 답글

    저거 정말 아프죠 심장 근처같은데 좀 떨어진 부근일때도 가끔있고 항상 아픈것도 아니니 병원가도 이상없다고하고
    갑자기 특히 웅크린 자세로 있을때 종종 관통당한듯한 고통에 덜 아픈 자세 찾는다고 어중간한 자세로 일어나지도 웅크리지도 못하고 숨도 못쉬고 길때는 1분이상 숨을 참은적도 있어요0
  • 더스크 2013/10/31 09:00 #

    원인 불명의 불치병...
    말만 들으면 뭔가 위험한데.
  • 하세가와 2013/10/31 10:34 # 삭제 답글

    그건가요? 갈비뼈가 삐끗해서 심장을 찌르는 느낌같은? 그거라면 저는 유전이라고 들었습니다......뭔지 모르겠으면 그냥 유전이라고 하는 모양이다만.
  • 더스크 2013/10/31 11:37 #

    일단 모르면 그냥 유전이라고 하는 경우가 꽤 있어서...
  • 수류탄헤딩 2014/01/27 10:09 # 답글

    나도그런데...!!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7 대표이글루_gag

통계 위젯 (화이트)

121697
2923
4714461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39

애니편성표

클릭몬 광고

구글 광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