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여태까지 본 적 없을 화학반응 gif 사진 17선 by 더스크

1: :2014/09/15(土)
과산화수소수에 혈액을 떨어트릴 시의 반응





16장의 gif가 한번에 열리므로
주의하시고 여시길 부탁드립니다
신기한거 많네요 호옹




2: :2014/09/15(土)
초산 나트륨의 결정화






3: :2014/09/15(土)
벨루소프 자보틴스키 반응




벨루소프 자포틴스키 반응 (Belousov-Zhabotinsky reaction、줄여서 BZ반응이라고도 함)이란, 세륨염 등의 금속염과 취화물 이온을 촉매로 말론산 등의 카복실산을 브롬산염에 의해 브로모화 하는 화학반응을 말한다. 계내에 존재하는 몇개의 물질의 농도가 주기적으로 변화하는 진동반응의 대표적인 예로서 알려져있다. 반응 용액의 색이 수십초 단위의 주기로 변화하는 점이 실연 시험 지향적이기에 종종 사용되고 있다. 또한, 이 반응은 리제강 고리 현상와 유사하다고도 말해진다


4: :2014/09/15(土)
전류에 의해 「다리」를 만드는 물






5: :2014/09/15(土)
라돈 220의 방사성 붕괴에 있어서의 α입자







6: :2014/09/15(土)
전구가 꺼지는 순간







7: :2014/09/15(土)
알루미늄과 요오드 화학반응






8: :2014/09/15(土)
황산과 설탕의 화학반응






9: :2014/09/15(土)
소수성 있는 모래 砂






10: :2014/09/15(土)
과산화수소의 촉진 분해







11: :2014/09/15(土)
물 나무






12: :2014/09/15(土)
리튬의 연소






13: :2014/09/15(土)
티오시안산 수은(II)의 연소







14: :2014/09/15(土)
루퍼트 왕자의 구슬의 파쇄






루퍼트 왕자의 구슬 (Prince Rupert's Drops 또는 Dutch tears)는, 융용시킨 유리를 냉수에 떨어트려 만들 수 있는 희귀한 유리이다. 17세기에 유럽의 유리 공장에서 그 존재가 알려졌으며, 1661년 영국에서 행해진 실험에 입석한  컴벌랜드공 루퍼트를 기념해 명명되었다. 루퍼트의 눈물이라고도 한다



15: :2014/09/15(土)
주석 페스트





주석페스트(Tin pest)란, 주석이 저온에서 동소변태에 의해 강도가 저하해, 서서히 파괴되어 가는 현상을 말한다



16: :2014/09/15(土)
알루미늄과 반응하는 수은






17: :2014/09/15(土)
중크롬산 암모늄의 연소





덧글

  • 츤키 2014/09/19 15:20 # 답글

    13, 14는 뭔고 괴기스럽네요 ㄷㄷㄷ
  • 더스크 2014/09/19 16:16 #

    꾸물꾸물ㅋㅋ
  • 남두비겁성 2014/09/19 15:24 # 답글

    17은 게헤나에서 기어나오는 악마같은 비주얼 (...)
  • 더스크 2014/09/19 16:16 #

    으아아아아앙 하면서 튀어나오는 문어 같기도 하고
  • 네리아리 2014/09/19 15:24 # 답글

    불장난?!
  • 더스크 2014/09/19 16:16 #

    전체적으로 불장난ㅋ
  • ㅇㅇ 2014/09/19 15:28 # 삭제 답글

    쩌넼ㅋㅋ
  • 더스크 2014/09/19 16:16 #

    신기함ㅋㅋㅋ
  • 자비오즈 2014/09/19 15:29 # 답글

    히익...!
  • 더스크 2014/09/19 16:16 #

    기묘해~
  • 겟타~빔~ 2014/09/19 15:36 # 삭제 답글

    한 순간 2CH인 걸 잊었다!!!
  • 더스크 2014/09/19 16:16 #

    사실 이 글은 돌고 돌아 미국에서 넘어온 글ㅋ
  • Ladcin 2014/09/19 15:42 # 답글

    설탕이 탄소로 바뀌는 마술
  • 더스크 2014/09/19 16:17 #

    아까웡
  • DoTheG 2014/09/19 16:24 # 삭제 답글

    알루미늄과 반응하는 수은은 어째 리퀴드 프로에 알루미늄 쿨러가 닿았을때의 반응같...
  • 더스크 2014/09/19 18:53 #

    으어어어
  • 드래곤 2014/09/19 16:37 # 답글

    물나무는 뭐지...?
  • 더스크 2014/09/19 18:53 #

    물에 전기적인 무언가를 한 거 같은데
  • 사피르 2014/09/19 17:50 # 답글

    사실 저 실험을 하는 장소엔 모두 마계로 향하는 마법진이!!!
    라고 말하지만 화학과인데도 짐작가지 않는 반응이 몇개 있네요
    그리고 하는 말
    난다요! 코레!
  • 사피르 2014/09/19 17:51 #

    참고로 마지막껀....


































    저승에서 잭 스페로우랑 함께 크라켄이 소환되는 장면입니다.
  • 더스크 2014/09/19 18:53 #

    ㅋㅋㅋㅋㅋ
  • 긁적 2014/09/19 17:58 # 답글

    정말 신기한 실험들이네요 ㄷㄷ.
  • 더스크 2014/09/19 18:54 #

    저도 전부 처음 본 것 ㅋ
  • 시이니아 2014/09/19 18:52 # 답글

    과학이 발전하면 마법과 구별을 못한다는 소리는 이런 소리였나...
  • 더스크 2014/09/19 18:54 #

    아니 그런 의미가 아닐텐데 분명ㅋㅋㅋ
  • 아인하르트 2014/09/19 20:10 # 답글

    과산화수소수에 혈액을 떨어트릴 시의 반응

    ... 일본은 집에 과산화수소수 통으로 보관 안 하나? (...)
  • 더스크 2014/09/19 20:14 #

    저렇게 대량으로 떨구진 않으니까요.
    화질도 미묘해서 굉장히 신기해보임;;
  • ChristopherK 2014/09/19 22:13 # 답글

    주석페스트는 실제로 나폴레옹군의 러시아 원정을 개판으로 만드는데 일조했죠.
    단추를 여밀려고 해도 단추가 부서져버리니(..)

    여기에 빠진게 있다면 정확히 일정시간에 반응하는 Briggs–Rauscher reaction정도일 것 같은데.
    http://www.youtube.com/watch?v=-RFb8T2ED5E

    다시보니 저거만큼 판타지스럽진 않네요.
  • 더스크 2014/09/20 02:00 #

    아 주석단추 날려먹었단 일화가 저거군요
  • Rudvica 2014/09/19 22:25 # 답글

    17번은 국민학교(제가 다니던 시절) 6학년 1학기에 화산분출 배우면서...
    모의화산분출 실험이라고 해서 하던 기억이 납니다...
  • 더스크 2014/09/20 02:00 #

    저도 했던기억이;;
  • 아아아아아 2014/09/19 23:18 # 삭제 답글

    내 데이터가아아아아아아
  • 더스크 2014/09/20 02:01 #

    하하하하하하하핳
  • shaind 2014/09/20 00:52 # 답글

    14번 루퍼트공 방울 터뜨리는 비디오는 Smarter Everyday 라는 유튜브 채널의 방송이군요. 제가 좋아하는 유튜브 방송 중 하나입니다. 저것 말고도 재미있는 게 많아요.
  • 더스크 2014/09/20 02:01 #

    오 글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콜드 2014/09/20 03:53 # 답글

    그리고 저들은 콜라에다가 멘토스를 집어넣으면 어떻게 될련지 알까?
  • 더스크 2014/09/20 12:27 #

    ㅋㅋㅋㅋㅋㅋㅋ
  • 그게 2014/09/20 12:40 # 삭제 답글

    상처가 났었는데 소독한다고 과산화수소로 시시때때로 닦아주니 첫번째 사진에서처럼 거품 올라오고 그래서 소독 잘되는 줄 알고 즐거워했건만... 하도 상처가 아물지 않아 병원에 가니... 과산화수소로 닦으면 딱지앉은 것이 녹아버려 상처가 아물지 않는다고... 후시딘이나 바르면 된다고... 그랬습니다.
  • 더스크 2014/09/20 12:41 #

    엌ㅋㅋㅋㅋㅋ
  • 아니스 2014/09/20 13:34 # 답글

    화학의 화는 불 화자 (틀리..ㅁ)
  • 더스크 2014/09/20 14:03 #

    ㅋㅋㅋㅋㅋㅋ
  • runting 2014/09/20 14:18 # 답글

    엄청 신기하네요
  • 더스크 2014/09/21 11:52 #

    이거시 과학
  • Balona 2014/09/21 07:48 # 삭제 답글

    와.. 옜날 연금술사들이 '마법사, 마술사, 이교도' 라고 불려오며 배척받은 이유가 여기에 있네요.

    맨날 금속과 금속을 가지고 장난질을 하다보면 저런 해괴망측한 광경도 자주 보고, 주변 사람도 봤을텐데 몇몇은 진짜 악마나 다른 생물이 소환되는것 처럼 보이니...
  • 더스크 2014/09/21 11:52 #

    실험은 역시 아무도 없는 곳에서
  • 엘레시엘 2014/09/22 10:40 # 답글

    "For science!" - GLaDOS
  • 더스크 2014/09/22 16:34 #

    글라도스 헠헠
  • 문제중년 2014/09/23 00:15 # 답글

    11번 물나무(water tree)는 전기트리(electrical tree) 의 일종.

    아주 간단무식하게 말하자면 부도체(or 유전체, dielectric)에서
    전류가 흐르면서 부분 파괴등이 벌어지는데 이게 나무 모양으로
    간다해서 저런 이름이 붙었죠.
    water tree는 여기에 물이 관여하는거고.

    여튼 이 현상은 의외로 주변에서 보일 수도 있습니다.
    특히 한전에서라면 짜증을 낼만도 한 문제기도 하죠.
    지중 매설 고압 전류 케이블 등에서 두터운 절연피복 따위가 저
    런거 보이면서 부숴지니 말입니다.

    뭐 사람 몸에서도 저런 비슷한게 나올 수도 있습니다.
    벼락 맞은 사람 몸에 자국이 저렇게 남기도 하니.


    주석 페스트는 나폴레옹의 러시아 정복을 말아먹는데 일조했다든지
    석유통의 땜질을 주석으로 한터라 주석 흑사병에 걸려 석유가 세어
    나왔고 그래서 스코트 탐험대가 남극에서 얼어죽었더라. 등등의 원인
    으로 지목되기도 했죠.

    그런데 이 둘은 반론도 만만찮게 있어서 믿기는 그렇습니다.

    그 반론.

    1. 나폴레옹군이 러시아에서 얼어죽을 조건에서 주석 흑사병이 벌어
    지기 힘들건데? 라는 반론

    그리고 단추가 없어지면 매우 간단한 조치로 단추를 대신할 수 있으
    니...
    딴거 없고 그 당시 머스킷에 사용되던 납총알 하나 꺼내서 천으로 싸고
    그걸 단추 자리에 달면 끝.

    러시아군이 그들의 군복에 19세기까지 단추를 달았다는 것도 반론중 하
    나.

    2. 스코트 탐험대의 석유통의 경우, 그 비슷한 시기에 만들어진 그리고
    남극 부근에 남겨졌다 한 80년 지나서 발견된 석유통이 깨끗한 상태로
    발견된 바람에 못믿겠다는 소리 나옴.
    오히려 주석이 문제가 아니라 그 석유통을 만들어서 스코트 탐험대에
    납품한 놈이 과연 물건 제대로 만들었냐가 더 의심이 가는 상황.

    아, 저 주석 흑사병으로 실제적인 피해를 입는 사례도 있긴 합니다.

    저기 유럽쪽에 있는 오래전에 지어진 파이프 오르간들.

    파이프가 주석으로 된 경우가 많아 주석 흑사병 걸려서 삭아내리기 시
    작하면 이게 성당이나 교회의 헌금으론 답이 안나와 해당 지역의 한해
    예산이 휘청거린다고 하죠.
    그렇다고 유서깊은 물건을 수리 안하고 방치할 수도 없고.
  • 더스크 2014/09/23 14:37 #

    우오 자세한 설명 감사합니다
  • ㅇㅇ 2014/10/11 11:03 # 삭제 답글

    마지막 중크롬산 암모늄은 초등학교 자연시간에 화산폭발을 만들어보자 하는 실험에 쓰이기도 했습니다
    뭔가 시뻘전 불길이 솟아오르면서 까만 재가 막 날리는게 그럴싸해보임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353579
2542
500348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62

구글 광고 1

애니편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