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실히 요즘 느끼긴 하는 것 by 더스크


처음으로 번역을 시작했던게 언제였던가 한 10여년 정도 됐나?

개설 일자를 찾아보니 11년도였으니까 이러쿵저러쿵 10년 정도 운영해왔다.

처음에는 아무것도 모르고 공부한다는 생각으로 번역을 시작한거였는데 벌써 10년이나 지났다니 감개무량하달까 뭐랄까


이제와선 그냥저냥 타성에 젖어서 아무거나 짧은 거 잡고 번역하고 있긴 한데

확실히 옛날 글하고 비교해보면 좋게 말하자면 깔끔해졌고, 나쁘게 말하자면 많이 간소해졌다. 질적으로도 떨어진건 더 말할 것도 없고

시간이 많았을 때는 뭐 여기저기 뒤지면서 재밌는 걸 하려고 했었으니까 그랬지만, 지금은... 솔직히 번거롭고 귀찮다.

관심만 좀 가지면 얼마든지 찾아볼 수 있는데다, 솔직히 번역기 좋아져서 전체번역 돌려도 대충은 읽히는 수준이고

그러면 언제까지고 이런 번역을 계속하는데 무슨 의미가 있을까


그렇다고 지금부터 마음을 고쳐먹고 하루에 몇개씩 번역을 해서 올릴 정도로 열정을 가지고 있냐고 물어보면 그것도 좀 시큰둥하다. 

일하는 짬짬히 시간이 나면 해놓거나, 아니면 퇴근하고 나서 따로 시간을 내서 해야 하는데, 퇴근하면 만사가 귀찮은데다

위에 말한 것처럼 굳이 내가 하지 않아도 목마른 누군가는 이미 알아서 잘 찾아보고 있으니까 굳이 내가? 란 기분이고.

덧붙여 퇴근하고 남는 시간은 다른 걸 하기도 바쁘다. 취미에 온전히 시간을 쏟아도 아까울 판국에 이글루를 운영하는건

취미로서도 약간의 용돈벌이로서도 내게는 더이상 매력적으로 느껴지지 않으니.


더군다나 취미가 적은 것도 아니다. 애니, 게임, 만화. 으레 오타쿠가 할만한 것들은 다 하고 있는데다.

조금 되긴 했지만 자전거도 타기 시작했고, 어릴적부터 쭉 이어온 프라모델(모형류 전반)이라는 시간 잡아먹는 귀신도 있다.

거기다가 최근들어 캠핑도 시작했으니까 뭐. 하루가 짧다 짧아.


사실 알게모르게 다른 번역 자체는 줄창 하면서 다른 사이트에도 올리고 있다. 이쪽에 올리는 2ch(5ch)의 단순번역이 아니라

이야기가 있어서 단편으로 끝나지 않는 글?이지만 html의 한계로 이쪽엔 게재를 못하니까 올리지 않고 있었을 뿐

그래서 한번은 올릴 수 있는 다른 서비스로 옮길 생각도 해봤는데, 운영만 10년인걸... 

옮기면서 분명히 터질 문제를 생각하니 선뜻 발을 내딛을 수 없었다. 이러니저러니 해도 추억이 깃들어 있으니까


그래서 결론을 내리자면, 아마 앞으론 단순 번역은 안하지 않을까 싶다.

뭐 무진장 재밌는게 있어서 화제가 되고 있고 누군가가 그걸 바란다면 할지도 모르겠지만

블로그라는 시스템 자체가 낡기도 했고, 찾아오는 사람도 점점 줄어들고 있는 판국에 그럴 사람은 없을거라고 생각한다.


앞으론 일기장처럼 하루하루 있었던 일을 쓰거나, 간간히 취미생활 하는 걸 쓰면서 운영해 갈 생각이다

꾸준히 뭘 하는 건 잘 못해서, 왔다리 갔다리 하면서 이거저거 건드려보는 이야기가 아마 주가 되겠지만

어쩌겠는가, 내 성격이 그런걸.





덧글

  • 커부 2021/07/14 11:02 # 답글

    태그가 모든걸 말해주는군요. 캠핑 다니시는 것도 궁금한데 언제 한번 올려주세요 ㅋㅋ
  • 더스크 2021/07/14 17:56 #

    자주 다니는 건 아니라서 단촐하게 가는데
    담에 한번 기회되면 올리는걸로 ㅎㅎ
  • Soubo 2021/07/14 11:53 # 답글

    예전부터 하시던 분들, 하나둘 접는 모습을 보면서 여기는 얼마나 오래가겠느냐는 생각을 종종 해보곤 했어요. 그동안 수고 많으셨습니다. 덕분에 재미있게 잘 봐왔어요.
  • 더스크 2021/07/14 17:56 #

    여태까지 봐주셔서 감사할 따름입니다
  • 스탠 마쉬 2021/07/14 16:42 # 답글

    뭐 얼음집자체가 많이 조용해졌죠..
  • 더스크 2021/07/14 17:56 #

    다들 떠나버리고 있어요ㅜ
  • GreenTeaR 2021/07/14 17:52 # 답글

    맨날 1년도 못가서 찍 내팽겨치는 절 생각하면 확실히 대단하긴 하십니다.
    한번 뿐인 인생. 취미 부분이라도 자기가 원하는걸 하고 살아야죠.
    저도 현실생활에 충실해야 할텐데 말이죠.
  • 더스크 2021/07/14 17:57 #

    할 게 너무 많아서 곤란한데
    그걸 돌아가면서 하면 하다보면 1년 2년은 금방 갑니다 ㅎㅎ
  • 아즈마 2021/07/14 19:16 # 답글

    일도 아니고 질렸는데 계속 하는 것도 고통이긴 하죠. 앞으로도 재밌는 번역 기다리고 있겠습니다ㅋ
  • 더스크 2021/07/15 09:56 #

    번역 자체야 재밌게 할 수 있는데, 수입처가 줄어서 아무래도 매일 똑같은 얘기만 하는 거 같다보니까 질리더라구요
    세월이란게 어쩔 수 없나봅니다
  • 무명 2021/07/14 21:19 # 삭제 답글

    아쉬운 일이네요... 저도 고등학생시절부터 보다가 대학교에 오고 군대도 다녀오고 하면서 변화를 하고 주위에 보던 블로그들도 하나둘씩 닫고 2ch도 5ch이 되고 이 블로그 보면서 옛날 생각했었는데...
    그동안 고생많으셨습니다! 재밌게 잘 봤다는 말 하고싶었어요!
  • 더스크 2021/07/15 09:57 #

    저야말로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는 뭐 자주는 아니여도 찾아올만한 번역글을 올려보겠습니다
  • 무명병사 2021/07/14 21:52 # 답글

    그동안 재미있는 번역 감사드립니다. 그래도 가끔은 좀 부탁드려요 -.-
  • 더스크 2021/07/15 09:57 #

    아예 그만두는 건 아니니까요 ㅎㅎ 재밌는거 있을땐 아마 ㅎ
  • 살생금지 2021/07/14 22:02 # 삭제 답글

    재밌는 거 하십셔
  • 더스크 2021/07/15 09:57 #

    재밌게 살아야죠 네
  • 2021/07/14 23:09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21/07/15 09:59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과객b 2021/07/15 07:45 # 삭제 답글

    10년이라
    이글루스에는 별별 삐딱한 새퀴들이 넘치는지라
    멘탈에서 밀리면
    며칠 전의 어떤 댓글이 생각나는데, 관음증?
    악회는 양화를 구축하기 마련
    이렇게 해서 세상은 점점 더 종용해져 간다
  • 더스크 2021/07/15 09:59 #

    뭐 다 그런거 아니겠습니까
  • 담배피는남자 2021/07/15 09:14 # 답글

    재밌게 잘 봤습니다
  • 더스크 2021/07/15 09:59 #

    넵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종종 올릴테니 와주세요 ㅎㅎ
  • DosKeryos 2021/07/15 10:34 # 답글

    앙대 ㅠㅠ
  • 더스크 2021/07/18 12:05 #

    안닫아요 ㅜㅜ
  • 잉붕어 2021/07/15 17:38 # 답글

    지금까지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 더스크 2021/07/18 12:05 #

    넴 앞으로도 뭐 계속 올리겠습니다
  • ㅁㄴㅇㄹ 2021/07/15 22:45 # 삭제 답글

    리라하우스 떠나고 시대가 졌다고 생각했습니다. 아직까지 계셨던 게 고마울 뿐.
  • 더스크 2021/07/18 12:05 #

    그러게요 저도 자주 갔었는데 요즘은 잘 계신가
  • 듀라한 2021/07/18 20:56 # 답글

    허나 마음이 탈덕을 윤허하지 아니하였다?
  • 프뢰 2021/07/21 14:49 # 답글

    이 블로그 덕분에 알게 된 일하지 않는 두사람 지금도 재밌게 읽고 있습니다. 물론 한국 정발 텀 더럽게 느리지만.. 종종 들리겠습니다.
  • feofiheiahfehi 2021/07/24 21:08 # 답글

    16년도쯤부터 보기시작했는데 벌써 시간이 이렇게 흘렀네요. 더스크님의 번역물을 얼마나 시간가는줄모르고 봤는지 모릅니다.
    아쉽지만 모든 일엔 마무리지을 타이밍이란게 있는법이니까요. 앞으로도 종종 업데이트하시는 글 읽으러 오겠습니다 ㅋㅋ
  • 포도씨유 2021/08/14 03:16 # 삭제 답글

    댓글은 잘 달지 않지만 종종 들어와 포스팅을 보던 사람입니다.
    한때는 매일매일 갱신을 기다리고, 올라온 모든 번역글을 다 읽었던 시절도 있었는데 저도 어느샌가 방문이 뜸하게 되더랍니다.
    시간이 흐르다보면 이렇게 되는 일도 있는법이겠죠..
    앞으로의 즐거운 취미생활 포스트도 종종 보러 오겠습니다
    지금까지 포스팅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ㅇㅇ 2021/09/10 20:51 # 삭제 답글

    그와컬리트 번역 보러다 왔던곳이었는데... 확실히 요즘 다들 블로그 자체를 많이 쓰지 않는 모양이에요. 그동안 잘봤고 편하실때 글쓰시면 좋겠네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18109
767
5121329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66

구글 광고 1

애니편성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