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현자의연금공방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44 리파의 작은 용기와 변화?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43 오후의 산책

오후의 산책「괜찮아. 아빠가 만든거라면, 아마 뭐든 기뻐할거야」「그러려나」「응. 리파는 이 머리 장식 기뻤는걸」 리파는 머리 장식을 가리키며, 싱글싱글 웃고 있다. 토울은 리파의 배려에 머리를 어루만져 감사를 표하곤, 편지를 봉투에 넣었다. 시간은 아직 3일이나 있다. 그 사이에 쿠델리아의 의견도 들어보고, 다시 생각하자고 토울은 생각을 전환했다「좋아....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42 축제보다 어려운 문제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40 점심시간은 낮잠 첨부

점심시간은 낮잠 첨부 새카매진 세계에서 우당탕하고 몇명인가가 뛰어다니는 소리와, 웃음 소리가 들려온다. 즐거운 듯 소란피우고 있는걸까. 토울은 그 소리가 꿈속ㅇ이 아니라 현실이라고 깨닫고, 눈을 천천히 떳다.「아빠가 말야! ――를――」「리파……? 어라? 주변엔 아무도 없어……」 토울은 멍한 머리로 주변을 훝어보고 소리의 출처에 주의를 돌렸다. 밖도 근처...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9 물의 여관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8 텐트? 설계

텐트? 설계 쿠델리아와 미스틸라가 공방을 떠나자, 토울은 리파와 자기가 살고 싶은 숙박 시설에 대해서, 아이디어를 서로 내기 시작했다.「돌 위는 단단하니까, 푹신푹신한게 좋아~. 그 꽃밭 같은거1」「그렇네. 내구성을 생각하면, 침대 같은 가구는 들어가지 않겠지만, 바닥을 부드럽게 하는 건 효과적이네. 그리고, 야간은 추워질테니까 일정한 온도를 유지시켜주...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7 사라지는 광고지

사라지는 광고지 잠시 후, 레베카는 펜을 두고 생각났다는 듯 일어섰다.「아! 열차 시간이 와버려! 오늘 중에 돌아가지 않으면 내일 일에 맞출 수 없어!」「레베카. 이거 가져가. 하늘 나는 주머니 한세트다. 광고지 내용이랑 흩뿌리기 위한 주머니의 설계도를 오늘 중에 만들어서, 그쪽에 날릴게. 내일 낮엔 도착할테니까, 베란다에라도 둬줘」「알겠어요 서냅. 게...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6 5인의 지혜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5 촌장의 무리난제, 한그릇 더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34 연금술사들의 밤

1 2 3 4 5 6 7 8 9 10


2017 대표이글루_gag

통계 위젯 (화이트)

1911485
2691
480604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44

애니편성표

클릭몬 광고

구글 광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