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현자의연금공방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20 리파의 응모안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9 첫 부녀온천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8 마을의 규칙과 연금술사

마을의 규칙과 연금술사 리파의 표정은 보고 있는 사람을 행복하게 만드는 미소로, 그 고양이 상사인 게일 국장까지 손뼉을 치며 웃고 있다.「풋,하하하! 토울 군. 자네 패배네. 과연 자네가 천재라고 인정한 리파군이다. 아하하하. 자네와 내 걱정을 가볍게 차버리곤, 부르는 법의 문제로 그 이상을 요구해 올 줄이야! 하하하하!」「게일 국장, 웃을 일이 아니라...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7 토울의 각오와 리파의 요구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5 리파 첫 가출

리파, 첫 가출 게일과의 이야기를 마친 토울은, 마을 여관까지 길 안내를 하기 위해 공방을 나섰다. 나가기 시작해 수m, 토울은 문뜩 어떤 것에 의문을 느껴 멈춰섰다.「게일 국장, 어떻게 공방까지 오신겁니까?」「새삼스럽네. 정말로 동요하고 있었던 듯 하군」「이것저것 많았기에……」「나는 자네가 나를 마음 속에서 고양이 상사라고 부르고 있던 것에 대해선, ...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4 고양이 상사 내습

고양이 상사 내습 다음날, 토울은 촌장에게 연성하 도구를 건네주고, 가게 안에서 리파와 책상을 두고 마주 앉았다「리파. 어제 두사람의 얘기로 뭘 만들지 정했어?」「응~……아직. 쿠쨩은 배가 고파져서 큰일인 모양이지만, 상처약이나 이것저것 가지고 다니니까 먹을 걸 들고 가는 양이 적어진다고 말했고, 미쨩은 짐이 늘어나면 무거워서 움직이지 못하니까, 커다란...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3 리파의 첫 응용연금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1 리파의 장난

리파의 장난「토-상 준비 다했어!」「좋아, 힘내라. 완성되는 걸 기대하고 있을테니까」「응!」 리파의 뻗어진 손을 토울이 잡는다. 제자이긴 하지만, 이렇게 하면 부녀로 보일 것 같다고, 토울은 쓴웃음을 지었다.(아버지 치고는 너무 젊은가?)「토-상, 왜 웃고 있는거야?」「응? 아니, 아무것도 아냐」 토울은 리파의 질문을 웃으며 얼버무렸다. 잠꼬대로 아빠와...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10 작은 점장

현자의 연금공방~시골에서 시작하는 슬로우 라이프~ #09 첫 간병 2

1 2 3 4 5 6 7 8 9 10


2017 대표이글루_gag

통계 위젯 (화이트)

37465
9539
478902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643

애니편성표

클릭몬 광고

구글 광고 1